quick_menu_tit

건강정보

진료시간안내

CONSULTATION HOUR

  • 평일오전 09:00 ~ 12:00
  • 평일오후 14:00 ~ 18:00
  • 야간진료 18:00 ~ 19:30
  • 토 요 일 09:00 ~ 13:00
  • 일/공휴일 09:00 ~ 12:00
  • 점심시간 12:00 ~ 14:00

365일 진료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전화상담문의

  • 062-417-2000~3
  • FAX. 062-417-2005
  • 건강정보
  • 건강칼럼

건강칼럼


산책 못 나가서 우울한 반려견, 코로나 블루 이겨내는
코로나19와 우울함(Blue)의 합성어, 코로나블루는 반려견에게도 예외는 아니다. 산책으로 스트레스를 풀어야 하는 반려견 역시 야외 활동에 제약이 생겨 에너지 사용량이 줄어들면서 비만이나 근육 기능 약화, 정서적 우울감 등이 발생할 수 있다. 농촌진흥청에서 소개한 반려견과 함께 코로나19를 이겨내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자.

우울해하는 반려견

△ 사료 급여량 줄이고 식이섬유 풍부한 간식 주기

반려견의 품종과 건강 상태에 따라 달라질 수 있으나, 평상시보다 운동량이 현저히 줄어든 경우에는 권장 에너지 섭취량의 약 80% 정도만 사료를 급여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대신 양배추나 브로콜리, 호박 등 자연식을 간식으로 활용하면 줄어든 사료 섭취로 인한 허기를 충족시킬 수 있다. 또한 활동량 저하로 둔화한 장운동 능력도 높일 수 있어 배변 활동과 체중 관리 효과를 동시에 볼 수 있다.

△ 햇볕이 잘 드는 공간에서 실내 활동하기

베란다 등 환기가 잘 되고 햇볕이 잘 드는 실내 공간을 활용한 활동을 자주 시켜주면 기분 전환에 도움이 된다. 반려견이 냄새로 간식을 찾아내는 노즈워크나 물고 당길 수 있는 터그 놀이 등 주인과 함께 하는 활동은 유대감을 강화하는 것은 물론 스트레스를 줄여주고 에너지도 균형 있게 소비할 수 있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이전글 : 샐러드 소비자의 60%, ‘세척보관’ 문구 확인 안 해
다음글 : 마스크 써도 무방비? ‘눈’ 통한 코로나19 감염 예방